오페라_Opera


오페라_Opera

멜로스는 흉내만 내는 오페라는 거부합니다. 오페라의 뮤지엄이라 불리는 밀라노 스칼라 극장의 프로덕션들이 가진 퀄리티와 열정을 벤치마킹할 것입니다. 전세계 모든 관광객이 뜨거운 한 여름에 오페라 한 편 보겠다는 의지 하나로 그 더위 조차도 무색하게 만드는 아레나의 낭만을 벤치마킹하기 원합니다.

열정과 명성. 전통과 자긍심. 이 모든 것을 가진 나라 이탈리아는 우리 한국과 많이 닮아 있습니다. 그 오페라의 고장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준 있는 음악시장이 한국에 자리 잡을 때까지 장인정신을 담은 오페라를 제작하는 것이 멜로스의 열정입니다.  

전세계 무대에서도 전혀 뒤쳐지지 않는 수 많은 한국인 성악가들과 다양한 인적 재원들이 있기에 멜로스의 꿈은 현실이 될 것입니다.